2020.04.25 (토)

  • 맑음동두천 10.8℃
  • 구름많음강릉 15.4℃
  • 맑음서울 12.2℃
  • 연무대전 13.2℃
  • 맑음대구 18.8℃
  • 맑음울산 16.8℃
  • 연무광주 13.1℃
  • 맑음부산 15.6℃
  • 구름많음고창 10.2℃
  • 맑음제주 18.1℃
  • 맑음강화 11.8℃
  • 구름많음보은 12.6℃
  • 맑음금산 13.0℃
  • 맑음강진군 13.6℃
  • 맑음경주시 18.1℃
  • 맑음거제 15.2℃
기상청 제공

사회

영등포구, 오는 7월 중 초·중학생 대상 ‘안전해양 행복해양 생존수영’ 교육

  • 등록 2019.05.15 09:23:11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영등포구가 오는 7월 초등학생 및 중학생 대상 ‘안전해양 행복해양 생존수영’ 교육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생존수영은 수상에서 적응력을 향상시키고 위기상황 발생 시 자신 또는 타인의 생명을 보호하는 생존법 또는 구조법이다. 구는 학생들에게 생존 수영법 교육을 통해 자신과 타인의 생명을 지킬 수 있는 힘을 길러 준다. 또한 정부의 초등학교 3~6학년 학생 대상 의무 생존수영 교육 정책이 2020년부터 전학년으로 확대되는 만큼 그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

 

구 진로직업체험센터와 인천해양경찰서 한강파출소는 지난 3월 28일 업무 협약을 통해 생존수영법 교육 및 진로 체험 교육 등을 상호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인천해양경찰서 한강파출소는 서울시 유일한 해양경찰기관으로 2016년부터 해양안전 체험교육을 진행해 왔다. 다년간 경험에서 비롯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학생들의 수상 생존 능력을 향상시켜 왔다.

 

교육은 지역 내 학생 40명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7월 중 하루를 정해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여의도 한강공원 수영장(여의동로 330)에서 개최된다. 생존 수영 교육은 현직 해양경찰이 직접 진행하며, 단순한 기능 위주 교육이 아닌 위급상황 시 실전에 적용 가능한 교육으로 구성됐다. 교육 내용은 △기초 수영법 △생존을 위한 자기구조법 △안전장비 사용법 △입수 실습 △익수자 발생 시 조치법 등으로 이루어진다.

 

학생들은 오리엔테이션을 통해 생존수영의 개념, 입수 요령 등 필수 안전교육을 듣는다. 그리고 자동심장충격기(AED) 사용법, 구명조끼 착용법 등 안전장비 사용방법과 애니메이션을 활용한 응급구조법을 배운다.

 

다음으로 준비운동 후에 실제 물에 들어가는 실습 체험이 진행된다. 학생들은 함께 조를 지어 물에 적응하는 방법을 배우고 생존수영 방법인 생존뜨기를 연습한다. 또한 익수자 발생시 올바른 대처 요령과 구조법을 배워 직접 실습해 본다.

 

사고 없는 안전한 교육 진행을 위해 입수 안내 및 통제요원, 인명구조요원, 1급 응급구조사 등을 배치한다. 교육 후에는 생존수영 체험에 대한 궁금한 점을 묻고 답하는 시간을 가지고, 해양경찰이라는 직업을 알아보며 학생들의 진로의 폭을 넓힌다.

 

지역 내 초등학생 및 중학생은 누구나 영등포구 진로직업체험센터 홈페이지(www.1318nabi.org)를 통해 교육을 신청할 수 있으며, 15일부터 선착순 40명을 모집한다. 교육 희망자는 신청 시 7월 중 원하는 교육 일정을 기입하면 된다. 구는 그 중 수요가 가장 많은 날을 선택해 교육을 진행한다. 교육 과정 및 기타 궁금한 사항은 미래교육과(02-2670-4162)로 문의하면 된다.

 

채현일 구청장은 “생존수영 교육은 여름철 청소년의 안전을 위한 첫 발걸음”이라며 “구에서 꿈나무들의 생존수영 교육에 앞장서 청소년들의 안전과 행복을 지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