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0 (수)

  • 흐림동두천 6.1℃
  • 흐림강릉 4.1℃
  • 서울 6.4℃
  • 흐림대전 7.1℃
  • 흐림대구 7.1℃
  • 울산 7.6℃
  • 흐림광주 7.6℃
  • 흐림부산 8.6℃
  • 흐림고창 7.9℃
  • 제주 10.2℃
  • 흐림강화 6.3℃
  • 흐림보은 5.7℃
  • 흐림금산 6.3℃
  • 흐림강진군 8.3℃
  • 흐림경주시 7.5℃
  • 흐림거제 9.5℃
기상청 제공

사회

4차 산업혁명 꿈나무 양성한다… ‘찾아가는 NGE교실’ 운영

  • 등록 2019.04.10 09:48:35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가 지역 내 초등학교 및 중학교 대상 ‘찾아가는 NGE교실(New Generation Education)’을 4월부터 11월까지 상․하반기로 나누어 운영한다.

 

NGE 교실은 학생들이 과학의 꿈을 키울 수 있는 실습․체험형 프로그램이다. 지난해 ‘학교로 찾아가는 IoT 사물인터넷 교실’ 프로그램을 7개 학교에서 시범 운영한 결과, 학교와 학생들의 만족도가 높아 올해 정식으로 ‘찾아가는 NGE 교실’을 편성해 확대 추진하는 것이다.

 

구는 지역 내 초등학교, 중학교를 반기별 10개교씩 선정해 총 20개 학교에서 교육을 진행한다. 초등학교는 4~6학년, 중학교는 1~3학년이 대상이다. 주제는 ‘미세먼지 공기정화 스마트화분 메이커 활동’으로 영등포구 융합인재교육센터 소속 전문 강사가 학교에 직접 방문해 눈높이 교육을 진행한다.

 

본 프로그램은 총 2차시로 구성된다. 1차시는 센서가 장착된 미세먼지 농도 측정기기를 이용해 대기 오염도를 측정해 보며 코딩 원리를 분석하고 사물인터넷(IoT)의 개념을 이해한다. 2차시에서는 공기정화 스마트 화분으로 화분의 토양 속 수분을 확인해 보고 식물에 물을 주는 시기를 예측해 본다. 학생들이 직접 LCD 회로를 구성하고 코딩해볼 수도 있다.

 

교육 후에는 학생들이 직접 스마트기기를 관찰하며 작동 원리를 이해할 수 있도록 교실에 미세먼지 측정기와 공기정화 스마트 화분을 비치한다. 이를 통해 학생들이 과학의 원리를 스스로 깨달으며 진로․진학 설계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상반기 ‘찾아가는 NGE교실’ 수업을 희망하는 학교는 16일까지 미래교육과(☎2670-4165)로 신청하면 된다. 하반기 프로그램은 9~11월까지 운영하며 8월 26일부터 9월 3일까지 신청을 받을 예정이다. 과학적 소양을 더욱 넓히고 싶은 학생은 영등포구 융합인재교육센터(☎2670-4165)에서 개별 신청을 통해 더욱 다양한 과학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

 

채현일 구청장은 “학생들의 과학에 대한 관심을 높일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앞으로도 영등포구의 인프라를 활용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할 리더를 양성하겠다”고 전했다.

 

영등포구, 여성 일자리 매칭을 위한 ‘우먼잡매칭톤’ 개최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는 오는 30일 영등포아트홀에서 203040 경력단절 여성과 구인기업의 일자리를 연계하는 ‘여성 일자리 매칭 해커톤(우먼잡매칭톤)’ 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결혼과 임신, 출산 등의 이유로 경제활동을 중단한 20대 후반에서 40대 여성의 일자리 창출에 대한 고민에서 시작했다. 어느 정도 아이를 키운 후 취업에 뛰어든 여성 구직자는 경력 단절 기간이 오래돼 경력을 살리기 어렵고, 나이가 많다고 회사로부터 외면받기 때문이다. 어렵게 재취업에 성공해도 불규칙한 근로시간 등으로 회사를 금방 그만두게 된다. 이에 구는 이런 문제점을 극복하기 위하여 사전 심사와 선발과정을 통해 구직자와 구인기업에게 충분한 검증의 시간 부여하고, 근무시간의 제약이 있는 여성 구직자에게는 유연한 근무 조건을 제시한 기업을 매칭해 구직자와 기업 모두가 만족할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 오전 10시부터 진행하는 본 행사는, 마케팅‧ 영업‧ 경영 3개 직군의 20여 개 기업과 30여 명의 구직자가 참석한다. 오전에는 ‘이슈 해결 방법 특강’을 진행하고 오후부터 본격적으로 그룹별 심층 토론을 시작한다. 진행 방법은 각 기업들이 테







<인터뷰>앙데팡당 주최 이순선 유비인(UBIN) 대표 "‘앙데팡당 2019 KOREA’ 한국과 유럽 ‘상생 신호탄’"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19세기 말부터 20세기 초에 걸쳐 근대 미술의 대중화에 큰 영향을 끼쳤으며, 아카데미즘의 전통에 얽매이지 않고 자유로운 시각과 양식을 취한 전위적인 미술의 발전에 크게 기여한 프랑스 ‘앙데팡당전’이 피카디리 미술대전과 함께 피카디리 국제미술관에서 개최된다. ‘장르의 탈피, 도전정신, 새로운 시대정신’을 모토로 '앙데팡당2019 KOREA’展의 주최사는 주) 유비인(대표 이순선)이며 공식후원사로 주)에스이엠(SEM)이 후원하여 본 국제 행사를 진행하게 된다. 아시아권에서는 초유로 앙데팡당전 유치를 이끌어낸 이순선 대표와 인터뷰를 통해 본 행사의 흐름과 한국 미술계의 비전 및 과제 등을 스케치 하는 지면을 마련했다. ● 2019년은 세계 최초의 문화부를 만든 프랑스 앙드레말로의 재단이 60주년을 맞는다. 이를 기념하며 한국에서는 아시아 최초로 '앙데팡당2019 KOREA’展이 개최되는데? ▼ 앙드레 말로는‘ 인간의 조건’ 등을 발표한 세계적인 소설가로 프랑스 초대 문화부 장관을 지내신 분이다. 프랑스에서는 그를 기념하기 위해 국가차원의 지원을 통해서 국제앙드레말로협회를 만들었다. 국제앙드레말로협회는 프랑스에 본부를 두고 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