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01 (월)

  • 구름많음동두천 5.0℃
  • 구름조금강릉 11.2℃
  • 박무서울 5.8℃
  • 박무대전 9.0℃
  • 박무대구 9.2℃
  • 흐림울산 11.3℃
  • 박무광주 9.6℃
  • 박무부산 8.9℃
  • 구름많음고창 8.6℃
  • 흐림제주 10.9℃
  • 구름많음강화 3.5℃
  • 구름많음보은 8.2℃
  • 구름많음금산 8.6℃
  • 흐림강진군 9.4℃
  • 흐림경주시 10.7℃
  • 흐림거제 9.1℃
기상청 제공

사회

영등포어르신복지센터, ‘추억영등포사업’ 성료

  • 등록 2020.12.31 15:02:53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구립영등포어르신복지센터(센터장 김나희)가 영등포구 노인복지기금의 지원을 받아 비대면으로 진행한 ‘추억영등포사업’이 총 19개소 장기요양시설 374명 어르신 및 지역사회 88명의 어르신들에게 희망을 전하고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센터 관계자는 “‘추억영등포사업’은 지역주민으로 구성된 추억봉사단의 재능기부를 토대로 초기 기획 단계부터 홍보, 운영까지 모두 추억봉사단원의 의견과 참여를 기반으로 만들어진 것이 특징”이라며 “코로나19로 인해 주춤해진 대면활동의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어르신들을 위한 방역물품을 제작하고 나누는 활동을 진행하고 장기요양시설에 지속적으로 비대면 여가서비스를 제공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사업을 통해 추억봉사단이 만든 1,100개의 마스크 및 마스크 스트랩은 지역 내 19곳의 장기요양시설 및 지역사회 어르신들께 전달됐고, 코로나19로 인해 대면 활동이 제한되고 여가문화 서비스가 제한된 가운데, 더욱 어려움이 심화되고, 고립을 겪고 있는 관내 요양시설에 비대면 온라인 강의(전통놀이 3회기, 치매예방 스트레칭 10회기, 콩나물 요리 및 재배 2회기) 및 강의 키트를 제공하여 어르신들의 안전을 챙기면서도 요양시설의 온라인 여가문화 프로그램 체계를 구축할 수 있었다.

 

마스크제작 봉사단원으로 참여했던 지역 주민 하O정 어르신(73세)은 “재능 나눔을 통해 어려운 시국에 도움이 될 수 있어 보람찼다”며 참여 소감을 전했고, 구립신길5동데이케어센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가족 면회도 못 오고 즐거울 일도 없었는데 보내주신 온라인 강의와 강의 키트로 어르신들이 너무나도 즐거워하셨다”고 감사를 전했다.

 

김나희 센터장은 “코로나19(블루)로 인해 모두가 어렵고 힘들어하는 가운데에서도, 문을 닫고 단절하는 것이 아니라, 우리가 먼저 다가서고 관내 복지 기관들이 협업해서 대응한다면, 이 상황의 장기화도 견뎌낼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하고, 무엇보다 우리 어르신들이 체념하고 우울해지지 않도록, 모든 수단을 동원해서 희망을 전달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구민들의 여가문화복지를 책임지는 기관으로서의 소임을 코로나19 사태가 종료될 때까지 최선을 다해 수행하겠다”고 사업추진 소감을 이야기했다.

 

 

서울시복지재단, 사망한 부모의 '빚 대물림' 막는 무료 법률지원 본격화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서울사회복지공익법센터는 미성년자인 아동‧청소년에게 사망한 부모의 빚이 대물림되지 않도록 돕는 ‘무료 법률지원’을 본격화한다고 밝혔다. 무료법률지원 대상은 서울시에 거주하는 만 24세 이하 아동‧청소년이다. 상속포기(또는 상속한정승인)를 심판청구부터 법원의 결정 이후 상속재산에 대한 청산까지 전 과정에서 무료로 소송을 대리하고, 인지대, 송달료 등 각종 비용도 예산 범위 내에서 전액 지원한다. 법정대리인에 의해서만 소송행위를 할 수 있는 미성년자에 대해서는 친권 정지나 미성년후견인 선임청구를 병행한다. 공익법센터의 성유진 변호사는 “빚 대물림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기간 내에 법원에 심판을 청구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특히 미성년자에게 공부상 친권자가 있음에도 연락이 닿지 않는 등 친권을 행사하지 않고 방임하는 경우에는 친권을 정지시키고 미성년후견인을 선임해야 하여 절차가 복잡하기 때문에 일단 공익법센터에 법률상담을 해서 필요한 절차를 안내받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이상훈 공익법센터장(변호사)은 “아동이나 청년들은 1천만원의 빚이라도 자신이 대신 갚으려면 상당한 부담이 된다”며 “이번 조례를 계기로 아동이나 청소년들이 부모의 빚으로 인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