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4 (금)

  • 맑음동두천 17.1℃
  • 맑음강릉 16.1℃
  • 맑음서울 20.8℃
  • 맑음대전 20.9℃
  • 흐림대구 18.0℃
  • 흐림울산 16.9℃
  • 맑음광주 20.3℃
  • 맑음부산 17.7℃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8.9℃
  • 맑음강화 15.9℃
  • 구름조금보은 20.0℃
  • 구름많음금산 21.0℃
  • 맑음강진군 19.3℃
  • 흐림경주시 17.2℃
  • 맑음거제 17.8℃
기상청 제공

사회

할인지원에 사과 소매가 안정세…양배추는 한 달 새 25%↑

  • 등록 2024.04.07 08:00:33

 

[영등포신문=나재희 기자] 정부가 물가 안정 대책을 추진하면서 사과 소매가격이 최근 한 달 새 18.3%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작황이 부진한 양배추는 같은 기간 25.4% 오르는 등 일부 농산물 가격은 여전히 상승세를 보였다.

 

◇ 사과 소매가격 한 달 새 18.3%↓…배 소매가는 제자리

7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농산물유통정보에 따르면 5일 기준 사과(후지·상품) 10개 소매가격은 2만4천286원으로 한 달 전과 비교해 18.3% 내렸다.

 

이는 정부가 소비자 부담을 낮추기 위해 각 유통사에 사과 납품단가와 할인행사를 지원한 데 따른 것이다.

사과는 냉해와 병해 등으로 지난해 생산량이 30.3% 줄어 가격이 크게 올랐고, 이에 따라 한때 '금(金)사과'로 불리기도 했다.

다만 1년 전, 평년 가격과 비교하면 각각 4.6%, 2.6% 비싼 수준이다. 평년 가격은 2019년부터 작년까지 가격 중 최대·최소를 제외한 3년간 평균치다.

배 소매가도 할인 지원이 적용돼 10개(신고·상품)에 4만3천312원으로, 한 달 전(4만3천145원) 수준을 유지했다. 그러나 1년 전과 비교하면 62.2%, 평년과 비교하면 21.7% 비싸다. 배 역시 지난해 기상 재해 여파로 생산량이 26.8% 감소했다.

정부 할인 지원 등의 영향으로 토마토와 딸기 가격도 한 달 새 각각 16.9%, 23.2% 내렸다.

 

그러나 지난달 30일에야 납품단가 지원 대상에 포함된 방울토마토는 1㎏당 1만4천329원으로 1개월 전보다 8.4% 올랐고, 1년 전보다 21.6% 비싸다.

참외는 10개에 3만1천266원으로 1년 전보다 9.8% 저렴하지만, 평년보다는 12.8% 비싸다.

정부 직수입 물량 공급에 따라 수입 과일 가격은 일제히 하락했다.

바나나(상품) 100g당 소매가는 278원으로 한 달 새 17.2% 하락했고 망고(상품) 1개 소매가는 3천392원으로 5.5% 내렸다. 1년 전과 비교하면 바나나와 망고는 각각 15.9%, 42.6% 저렴해졌다.

오렌지(네이블 미국·상품) 10개 소매가는 1만5천413원으로 한 달 새 9.1% 하락했고 1년 전보다 2.8% 내렸지만, 평년보다는 25.0% 비싼 수준이다.

 

◇ 작황 부진에 양배추·배추 소매가는 올라

기상 여건 탓에 일부 채소류 가격도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양배추(상품)는 포기당 4천862원으로 한 달 새 25.4% 올랐다.

이는 1년 전, 평년 가격과 비교해 각각 28.1%, 32.2% 비싸다.

양배추는 전남 등 주산지에 비가 많이 내리고 일조량이 부족한 탓에 작황이 나빴다.

작황 부진에 배추도 포기당 4천318원으로 한 달 전보다 9.2% 올랐다. 이는 1년 전보다 19.6%, 평년보다 17.3% 비싼 수준이다.

반면 시금치는 100g에 747원으로 한 달 전보다 16.1% 내렸고 풋고추(100g당 1천808원)도 한 달 전보다 19.3% 떨어졌다. 그러나 시금치와 풋고추 가격은 1년 전보다 각각 14.0%, 24.8% 올랐다.

다다기 오이는 10개에 9천626원으로 한 달 전보다 38.2% 떨어져 작년과 비슷한 수준이지만 평년보다 17.4% 비싸다.

애호박은 1개에 1천724원으로 한 달 새 35.5% 하락해 1년 전보다 15.1% 저렴해졌으나 평년보다 12.4% 높은 수준이다.

대파의 경우 1㎏에 2천477원으로 한 달 전보다 37.4% 싸고 1년 전보다 21.7% 낮은 수준이다.

쪽파는 6천906원으로 1개월 전보다 18.1% 내렸으나 1년 전보다는 45.3% 올랐다.

정부는 이달 일조시간이 늘고 참외, 수박 등 대체 과일이 본격 출하되면서 농산물 공급 여건이 더 개선될 것으로 보고 있다.

정부 관계자는 "지난달 18일부터 납품단가와 할인 지원 등에 투입한 긴급 가격안정 자금(1천500억원) 효과가 본격화하면서 체감물가는 점차 안정될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적십자 서울지사, 육사 생도들에 수상안전 강습 실시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장교 임관 후 지상군을 지휘할 육사 생도들이 대한적십자사의 수상안전 및 심폐소생술(CPR) 과정을 전문적으로 교육받는다. 대한적십자사 서울시지사(회장 권영규)는 육군사관학교(학교장 소장 정형균) 생도들에 수상안전 강습을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대한적십자사는 행정안전부 지정 안전교육기관이다. 이번 강습은 육군사관학교와 적십자사 서울지사의 업무협약(MOU)에 따라 생도들에게 지속적으로 안전교육을 보급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육군사관학교 체육학처와 대한적십자사 서울지사 수상안전강사봉사회의 주관으로 진행됐다. 오는 6월까지 진행될 제1차 육사 생도 수상안전 강습은 수요반과 일요반으로 나뉘어 총 40명의 육사 생도가 인명구조요원 자격 취득을 위해 구슬땀을 흘린다. 생도들은 기초수영 테스트를 시작으로 △수영 상식 △장비 구조 및 맨몸 구조법, △익수자 접근 및 운반법 △심폐소생술(CPR), 자동심장충격기(AED) 사용법 등 인명구조 시 필요한 이론학습과 실습을 병행한다. 강한 교육을 거쳐 자격요건을 갖춘 생도들은 최종 수료평가 이후 인명구조요원 자격증을 발급받을 예정이다. 선호재 육사 4학년 생도는 “이번 교육과정으로 위급한 상황에서 대처할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