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03 (금)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정치

신경민 의원 “신길중학교 신설 계획, 교육부 심사 통과”

  • 등록 2017.08.28 09:04:35

[영등포신문=나재희 기자] 신경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영등포을)은 “신길재정비촉진지구 내 중학교 신설 계획이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위원회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신길동 지역에 거주하는 학생은 2000년 장훈중학교가 폐교된 이후 17년 동안 여의도를 비롯한 동작·관악 지역으로 원거리 통학을 하고 있는 실정이다. 뿐만 아니라 신길재정비촉진지구 재개발에 따라 증가한 731명의 학생과 향후 계속될 인구유입 현상에 대비한 중학교 배치대책이 시급했다.


이와 관련해 신길동 주민들은 여의도 윤중중학교의 재학생 80%가 신길동 거주 학생들이고 신길 뉴타운 입주가 시작되어 학령인구 증가가 예상되는 만큼 중학교 신설 내지는 윤중중 이전을 요구해왔다.


여의도 주민들 역시 지역 내 노후 아파트 단지들이 향후 재건축에 들어갈 경우 학령인구가 다시 늘어날 것으로 예상돼 윤중중학교 이전은 허용할 수 없다는 입장으로 첨예한 갈등을 빚은 바 있다.


신경민 의원은 "신길재정비촉진지구에 중학교 설립은 지역주민과 학부모의 오랜 숙원사업이고 학생 교육여건 개선과 지역균형 발전을 위해 빠른 시일 내에 처리되어야 할 사업이었다"고 강조했다.


이어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유성엽 위원장을 비롯한 조희연 교육감, 김상곤 교육부 장관과의 면담, 전화를 통해 중학교 설립 이유를 명확하게 설득하는 노력 등이 주효했던 것으로 보고 있다"며 "중학교 신설을 위해 함께 고생해 준 지역주민과 학부모들께 감사하다"고 전했다.

서울중기청, 과학기술인 일자리박람회 개최

[영등포신문=나재희 기자] 서울지방중소벤처기업청은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와 공동으로 ‘젊은 과학기술인 일자리 박람회’를 3일 세종대학교 컨벤션홀에서 개최한다. 본 박람회는 기업연구소의 연구원 등 이공계 분야 일자리 정보를 제공하고 중소·중견기업에 대한 인식을 개선함으로써 청년 일자리 문제 해소에 기여하고자 올해 처음으로 마련됐다. 이번에 열리는 ‘젊은 과학기술인 일자리 박람회’에는 올해 하반기와 내년 상반기에 이공계 우수인재를 채용하고자 하는 월드클래스 300, 청년친화 강소기업, NET 신기술 인증을 받은 우수 중소·중견기업 100개사가 참가한다. 행사 당일은 구직자를 위한 일자리 매칭 및 이력서 컨설팅, 이공계 여성을위한 여성컨설팅, 예비 청년창업자를 위한 창업컨설팅 등 인재 맞춤형 전문 컨설팅 등을 제공한다. 아울러 두산그룹, LG디스플레이, GS칼텍스, 오스템임플란트 등 대기업 및 유망기업의 채용설명회를 개최해 구직자를 위한 채용정보 및 취업노하우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중소·중견기업에 대한 인식개선을 위하여 IR52 장영실상,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수상기업의 선배를 초청하여 취업 경험담과 연구개발 노하우를 전수하는 직무 멘토링을 실시하는 등 다양한 부대






자유한국당 서울시당, 행정사무감사 24시간 감사시스템 가동 [영등포신문=이현숙 기자] 서울시의회 자유한국당(원내대표 강감창)은 2일, 제9대 서울시의회 마지막 정례회에 임하며 기자회견을 통해 “서울시민의 목소리를 행정사무감사에 온전히 반영하기 위해 ‘시민과 함께 하는 24시간 감사시스템’을 가동할 것"이라고 밝혔다. 서울시의회 자유한국당은 “이번 정례회의 행정감사와 예산심의를 통해 시민의 기대를 저버리면서 일방통행식으로 치닫고 있는 서울시 행정과 서울시 교육청의 문제를 바로잡고 서울시민의 목소리가 제대로 반영될 수 있도록, 실증적 자료에 입각하여 논리적이며 타당한 비판과 현실적인 대안을 제시하는데 혼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다짐하면서, “서울시민의 엄중한 뜻을 온전히 받들기 위해 행정감사 기간 내내 시민의 제보를 받을 예정이며, 이를 위해 구의회도 함께 움직일 것”이라고 밝혔다. 이상묵 정책위원장을 단장으로 하는 이번 감사시스템의 운영을 위해, 서울시민들은 각 분야 별로 언제든 이메일이나 문자, 전화로 제보를 접수할 수 있도록 자유한국당 시의원의 이메일 주소 및 강감창 대표의 휴대전화번호를 공개했다. 이로써 시의원은 행정감사 기간 동안 제보 내용을 즉시 확인해 여러 채널을 거치지 않고도 직접 행정감사에 내용을 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