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08 (금)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구청

목화가 피어난다…문래동 목화작품 공모전

  • 등록 2017.08.31 09:24:20


[영등포신문=양혜인 기자] 영등포구(구청장 조길형)는 제6회 문래 목화마을 축제를 앞두고 목화 수공예품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목화’와 관련이 깊은 문래동의 지명 때문에 ‘목화’를 문래동 브랜드 이미지로 삼고 목화마을을 알리기 위해 힘쓰고 있다. 구는 매년 문래동 목화마을 축제를 개최하고 다양한 목화마을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문래목화마을만들기사업단에서 주관하는 이번 공모전은 문래동을 상징하는 목화를 소재로 한 수공예품을 모집·선정해 ‘문래 목화마을 축제’에 전시하고 각자 만든 솜씨를 뽐내고 함께 나누기 위해 마련했다.


공모 분야는 목화를 이용해 만든 생활소품, 공예품, 예술품 등이며 전 국민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접수는 9월 29일 오후 6시까지 우편 또는 방문을 통해 받는다.


심사를 통해 최우수 1명(상장 및 50만원 상당 상품권), 우수 2명(상장 및 20만원 상당 상품권), 장려 4명(상장 및 5만원 상당 상품권)을 선정한다. 단 출품작은 반환하지 않으며 심사기준에 부합하는 응모작이 없을 경우 수상작을 선정하지 않을 수 있다.


수상작품은 10월 18일 제6회 문래 목화마을 축제 때 전시회를 통해 선보이며, 향후 문래 목화마을체험관에 전시될 예정이다.


한편 구는 목화마을의 역사와 다양한 목화사업을 한눈에 볼 수 있는 ‘목화마을 홍보관’을 영등포 타임스퀘어 인근에 9월 개관할 계획이다. 문래동 소상공인과 예술인의 작품 관람과 목화 관련 프로그램을 체험할 수 있는 이 홍보관은 향후 목화마을 ‘문래동’을 널리 알리는 문화·관광 명소로 자리 잡을 것이다.


유옥순 문래동장은 “ ‘물래’에서 유래된 문래동 이름에서도 알 수 있듯 이곳은 목화와 관계가 깊다”며 “앞으로도 문래 목화마을을 널리 알릴 수 있는 다양한 컨텐츠와 사업을 개발해 문래동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서남권 문화관광 중심 ‘영등포 관광정보센터’ 개관 [영등포신문=양혜인 기자] 영등포구는 서남권 문화·관광·쇼핑의 중심지인 타임스퀘어 광장에 ‘영등포 관광정보센터’를 설치하고 오는 12일 공식 개관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관광정보센터’는 국내외 관광객 및 지역주민에게 다양한 관광정보를 제공하고 지역문화 특화사업을 홍보하기 위해 조성됐다. 인근에 영등포역, 타임스퀘어, 메리어트호텔, 신세계백화점 등이 위치해 있는 센터는 지상 1층, 연면적 173㎡(약 52평) 규모의 아트컨테이너로 설치됐다. 주 이용 타켓을 고려해 역동성 넘치는 웨이브 형태의 독특한 외형과 컬러로 설계됐으며 지역 대표 관광자원 소개, 자전거 관광 VR체험, 영등포 히스토리, 지역 브랜드 사업 홍보 등 다양한 콘텐츠를 구성하고 있다. 외부에는 대형 모니터를 설치해 지역 내 대표 관광지 홍보 영상 및 구정 소식을 전하고, 내부에는 여의도 봄꽃축제, 문래예술창작촌 등 영등포 대표 관광지 10곳을 선정해 매력 넘치는 지역관광자원을 홍보한다. 이와 연계해 영등포 대표 관광지를 미리 체험해보는 자전거 VR체험공간을 마련하고 원하는 관광지 정보만 가져갈 수 있도록 맞춤형 리플릿 서비스도 제공한다. 외국인 개별 관광객을 위한 정보검색 및 할인쿠폰을 받을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