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11 (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구청

영등포구, 계약전력 변경으로 예산 절감

  • 등록 2017.09.11 09:03:20

[영등포신문=양혜인 기자] 영등포구(구청장 조길형)가 지역 내 공원 전기시설의 계약전력 변경을 통해 전기요금 줄이기에 나섰다.


현재 영등포구 공원 내에서 납부하는 전기요금은 계약전력에 따라 부과되는 기본요금과 사용량에 따라 부과되는 전력량요금이 합산되어 부과된다.


그 중 기본요금은 전력사용량에 관계없이 계약전력 1kw당 약 6200원이 매월 고정 부과되고 있다. 기존에 계약전력이 10kw로 계약됐다면 매월 6만 2000원의 기본요금을 고정적으로 내야하는 것이다.


한국전력공사 전기공급 약관을 보면 초과요금이 발생하는 경우를 2가지로 규정하고 있다. 사용전력량이 계약전력 1kw마다 월간사용량이 450kw를 초과하는 경우와 최대수요전력(피크치)이 계약전력을 2회 이상 초과하는 경우다.


구는 한국전력공사와 계약된 지역 내 공원 전기시설의 실제 사용전력량과 최대수요전력을 분석해 초과요금이 발생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적정한 계약전력으로 낮춰 기본요금을 줄이는 사업을 검토했다.


검토결과 공원 내 전기요금 125개 납부구좌 중 88개소가 계약전력 대비 실제 사용전력량 및 최대수요전력이 이에 못 미쳐 계약전력을 낮춰도 시설유지에 문제가 없는 것으로 판단됐다.


이에 적정 계약전력을 변경했으며 88개 구좌 계약전력 변경만으로 매년 3334만 8000원의 전기요금 절감 효과가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구 관계자는 “실제사용량과 최대수요전력을 지속적으로 확인해 변경조치 함으로써 예산절감에 기여하겠다” 며 “앞으로 공원 내 고효율 친환경 조명인 LED 조명 교체사업 등도 추가로 추진해 전기요금 및 유지보수 비용 절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서남권 문화관광 중심 ‘영등포 관광정보센터’ 개관 [영등포신문=양혜인 기자] 영등포구는 서남권 문화·관광·쇼핑의 중심지인 타임스퀘어 광장에 ‘영등포 관광정보센터’를 설치하고 오는 12일 공식 개관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관광정보센터’는 국내외 관광객 및 지역주민에게 다양한 관광정보를 제공하고 지역문화 특화사업을 홍보하기 위해 조성됐다. 인근에 영등포역, 타임스퀘어, 메리어트호텔, 신세계백화점 등이 위치해 있는 센터는 지상 1층, 연면적 173㎡(약 52평) 규모의 아트컨테이너로 설치됐다. 주 이용 타켓을 고려해 역동성 넘치는 웨이브 형태의 독특한 외형과 컬러로 설계됐으며 지역 대표 관광자원 소개, 자전거 관광 VR체험, 영등포 히스토리, 지역 브랜드 사업 홍보 등 다양한 콘텐츠를 구성하고 있다. 외부에는 대형 모니터를 설치해 지역 내 대표 관광지 홍보 영상 및 구정 소식을 전하고, 내부에는 여의도 봄꽃축제, 문래예술창작촌 등 영등포 대표 관광지 10곳을 선정해 매력 넘치는 지역관광자원을 홍보한다. 이와 연계해 영등포 대표 관광지를 미리 체험해보는 자전거 VR체험공간을 마련하고 원하는 관광지 정보만 가져갈 수 있도록 맞춤형 리플릿 서비스도 제공한다. 외국인 개별 관광객을 위한 정보검색 및 할인쿠폰을 받을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