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7 (수)

  • 구름많음동두천 5.5℃
  • 구름많음강릉 13.8℃
  • 구름조금서울 9.9℃
  • 맑음대전 10.7℃
  • 맑음대구 7.2℃
  • 맑음울산 9.4℃
  • 맑음광주 9.7℃
  • 맑음부산 14.0℃
  • 맑음고창 11.5℃
  • 맑음제주 15.2℃
  • 맑음강화 9.1℃
  • 맑음보은 1.3℃
  • 맑음금산 3.7℃
  • 맑음강진군 5.2℃
  • 맑음경주시 3.9℃
  • 맑음거제 13.2℃
기상청 제공

문화

[새로나온 책] 소설 '대명당'

  • 등록 2019.01.07 14:20:26

[새로나온 책] 소설 '대명당'

-이우영 지음(도서출판 명진)


-풍수설의 대가, 도선국사

이 책은 필자가 신과 같은 경지에 도달한 도선대사를 경외하고, 존경하는 마음으로, 천행으로 풍수지리를 배우던 과정에서 도선대사의 비법을 접해 전수받은 내용을 서술 했다.


우리 풍수 지리학계와 기타 여러 자료를 분석하고 비교해 볼 때, 도선대사가 일찍이 중국에서 풍수지리설과 음양 도참설을 처음으로 배워와 《도선비기》를 지었을 것으로 보고 있으며, 《도선비기》는 원본이 일부분만 전해지고, 《고려사》에서만 언급되어 있으며, 그마저도 다행으로 생각하며 소설을 집필했다.


소설 대명당은 도선국사의 탄생에서부터 그의 유년시절과 위기를 거쳐 중국으로 건너가 풍수지리설과 음향도참설의 학문을 배우고 도선국사라는 칭호를 얻기까지의 이야기와 신승이 되어 조선팔도를 유람하며 청계천과 경복궁, 청와대 등의 명당을 풍수지리적으로 분석하고 우연히 왕륭을 만나 고려를 창건한 왕건의 탄생을 돕는 이야기를 현실과 과거를 넘나드는 소설형식으로 다루고 있다. 저자는 이러한 이야기를 통해 풍수지리를 배우던 과정에서 천행으로 접한 도선대사의 비법을 전함과 동시에 신과 같은 아득한 경지에 도달해 있던 도선대사를 향한 경외의 마음을 풀어냈다.

  

-왕건의 탄생 이야기

이 책에는 왕건의 아버지인 왕륭이 우연히 고려국 송악(지금은 개성)땅에서 도선대사를 만나 집터에 대한 조언을 듣고 왕건이 태어나는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도선대사를 통해 집을 짓되 서른여섯 칸으로, 방향은 서북쪽에서 산맥이 내려왔으니 동남쪽을 향하게 하고, 집 앞에는 푸른 소나무를 심고, 이쪽 지대가 약간 낮은 곳은 매끈한 바위로 쌓아 보허(補虛)를 하여 기가 흐트러짐이 없도록 하여야 고려 땅을 짊어지고 갈 왕이 태어날 것이라는 이야기를 듣고 사는 집을 헐고, 새집을 짓게 된다. 


도선대사가 이야기한 일육수(一六水)로, 수 기운을 받기 위해서 지극정성을 다한 부부는 아이를 얻어 도선대사가 알려준대로 세울 건(建)을 써 왕건이라는 이름을 얻고 삼한땅을 다스릴 대성인이 되어 왕의 자리에 오르게 된다.

 

-청와대의 풍수 이야기

저자는 책 속에서 도선국사와 제자인 경보의 대화를 통해 지금의 청와대 자리를 풍수지리적으로 분석하기도 했다. 


청와대는 삼각산서북방에서 아래로 동남쪽을 향해 비스듬하게 뻗어 내린 산맥 아래쪽에 지어졌다. 건물의 방향은 북쪽에서 남쪽으로 지어져 풍수지리적으로는 자좌오향(子坐午向)이라고 부르는데 도선국사는 “자좌오향에서 자(子)는 북쪽인데 오행으로는 수(水)라 오(午)는 남쪽인데 오행으로는 화(火)에 속하니 불이 산맥인 금을 서로 상극하여 내려오는 용(山脈)과 향(南方)이 서로 극이 되었다”라며, 청와대에 들어갔던 대통령들이 모두가 수난을 겪게 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천운 이우영

현재 정통풍수지리 연구회 회장직을 역임하고 있는 이우영은 서울 벤처대학원대학교에서 생활역학 강의를 출강하였고, 광운대학교 경영대학원과 한국공인중개사협회의 풍수지리 교수를 역임했다. 

그는 또 MBC, SBS, KBS 및 MBN TV황금알 등 다회 출연했으며, 저서로는 ‘정통풍수의 이론과 방법’, ‘복을 부르는 풍수이야기’, 천운 팔십팔향론, ‘알기쉬운 생활역학’, ‘꿈 해몽 대백과’ 천운만세력,사서삼경 등이 있다.

  

-목 차

제1장 곤륜산의 영기는 신동을 만든다는데 _ 13

제2장 생애지자손(生涯之子孫)이란? _ 29 

제3장 구림리(鳩林里)란 마을의 이름 _ 49 

제4장 도선의 유년 시절 _ 61 

제5장 신승 도선의 위기 _ 77 

제6장 도선대사의 분노와 도술 _ 107 

제7장 옥룡자(玉龍子)란 호를 얻기까지 _ 147 

제8장 산수(山水)와 비기록(祕記錄) 답산가 _ 161 

제9장 왕건의 탄생 _ 261 

제10장 꿈틀거리는 용 _ 283


부 록 도선비결 _ 323 

옥룡자비기 _ 326 

‘봄바람 타고 온 완주 딸기의 향연’

[자동기사 테스트]25일 완주군은 오는 29일부터 31일까지 삼례행정복지센터 야외공연장 및 삼례읍 하리마을 일원에서 ‘제20회 완주 삼례딸기대축제’가 열린다고 밝혔다. 완주군이 주최하고 삼례농협이 주관하는 이번 행사에서는 딸기 수확체험, 딸기 품평회, 딸기를 이용한 가공체험 및 판매, 캐릭터 페인팅 등 딸기를 소재로 한 다양한 이벤트 행사가 펼쳐질 예정이다. 또한 비쥬얼미디어아트미술관, 디자인 뮤지엄, 책박물관 등의 문화체험을 비롯해 풍물패 길놀이, 난타공연, 도민노래자랑, 티브로드 공개방송 등의 문화 행사가 다채롭게 펼쳐진다. 특히, 행사장을 찾은 방문객들의 흥미를 이끌어 내기 위해 딸기 먹기 대회, 연인끼리 딸기 빨리 먹기 등이 진행되고, 저렴한 가격으로 딸기를 구입할 수 있는 딸기 즉석 경매도 이뤄진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삼례딸기는 당도가 높고 맛이 좋아 최고의 품질을 자랑하고 있다”며 “축제가 주말과 휴일에 열리는 만큼 많은 관광객들이 찾아와 고품질 삼례딸기를 맛보고 완주 문화예술의 멋도 즐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완주군은 딸기 모주 생산·공급을 위한 원묘사업장, 우량묘 생산을 위한 육묘시설 지원, 노동력 절감 및 연작장해 방지를 위한







김영주 의원 “연예인 명성에 의존하는 가맹사업의 ‘오너리스크’ 매우 높아 대책 시급”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더불어민주당 김영주 의원(영등포갑, 문화체육관광위원회)이 4개 카드사((신한·KB국민·현대·삼성)로부터 제출받아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이른바 ‘버닝썬 사태’가 최초 보도된 이후 가수 승리(이승현)가 대표로 있던 아오리라멘(아오리의 행방불명)의 하루 카드결제금액이 보도 이전과 비교해 최대 73% 하락한 것으로 드러났다. 김 의원은 금융감독원을 통해 4개 카드사(신한·KB국민·현대·삼성)로 부터 최근 3개 월(1.1일~3.18일)간 ‘아오리의 행방불명’ 점포에서 결제된 일별 카드결제액 자료를 받아 ‘버닝썬 사태’ 보도 전후로 아오리라멘 가맹점의 매출액 추이를 분석했다. 그 결과, 가맹점의 매출이 보도 이후 추세적으로 급감한 사실을 확인 할 수 있었다. ‘버닝썬 사태’가 최초 보도 된 것은 올해 1월 28일이다. 그 직후인 아오리라멘 가맹점의 2월 하루 평균 카드결제액은 1월과 비교해 22.9%p 감소했으며, 3월에 이르러서는 1월 대비 46.7%p까지 떨어진 것으로 드러났다. 보도 이전 평탄한 흐름을 보이던 결제금액이 보도 이후 급감하여 ‘반토막’이 나기에 이른 것이다. 2월 설 연휴와 3월 1일 이후 이어진 휴일도 급감하는 매출




남부 학교통합지원센터, 출범의 돛을 올리다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남부교육지원청(교육장 이일순)은 지난 3월 22일(금) 오후 4시 학교통합지원센터를 여는 ‘남부 학교통합지원센터 출범식(개소식)’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남부 학교를 지원하기 위한 학교통합지원센터의 존재를 알리고 학교통합지원센터의 주요 업무와 역할을 널리 알리기 위한 취지로 마련되었다. 학교통합지원센터는 새로이 마련된 사무실에서 남부교육지원청의 직원들을 맞이하여 센터의 고유한 업무를 리플릿 등을 통해 홍보한다. 또한 관내 유․초․중․고등학교를 향한 적극적인 지원의 방향을 모색하고 타 과와의 협력의 방안에 대해서도 구체적이고 진솔한 대화의 장을 마련한다. 학교통합지원센터 출범은 학교로 한걸음 더 가까이 가려는 노력, 보다 적극적이고 통합적인 지원의 돛을 높이 올리는 의미를 가진다. 학교를 향한 교육활동 지원, 시간 강사 인력풀 제공 등 보다 세심한 행정지원, 생활교육과 인권 지원의 심화 등이 학교통합지원센터를 통해 체계적으로 제공될 예정이다. 이를 통해 남부 학교들은 교육지원청이 학교로 더욱 다가가고자 노력하고 있음을 알고, 보다 체계화되고 원스톱으로 진행되는 행정지원과 교육활동지원을 통해 교육활동에 더욱 매진할 수 있게 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