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9 (화)

  • 구름조금동두천 -2.0℃
  • 맑음강릉 2.7℃
  • 맑음서울 -1.7℃
  • 맑음대전 1.8℃
  • 구름조금대구 3.5℃
  • 구름많음울산 5.3℃
  • 흐림광주 5.5℃
  • 구름많음부산 7.8℃
  • 흐림고창 3.8℃
  • 흐림제주 10.2℃
  • 구름조금강화 -0.2℃
  • 맑음보은 1.0℃
  • 맑음금산 1.8℃
  • 구름많음강진군 8.3℃
  • 흐림경주시 4.0℃
  • 구름많음거제 8.2℃
기상청 제공

정치

서윤기 시의원, “학교복합화시설 공론화와 예산 편성 노력해야”

  • 등록 2019.09.10 10:56:42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학교복합화시설은 학교 부지 내에 교육·체육·문화·보육·복지 등의 공공 시설을 설치·운영해 학생과 지역 주민이 함께 활용하는 공간을 의미한다. 학생들에게는 넓고 안전한 교육 공간을 보장하고 지역 주민에게는 체육·문화 공간을 제공하는 등 사회적 혜택이 크지만, 서울에서는 찾아보기 어려운 시설이다.

 

서울시의회 서윤기 의원(더불어민주당, 관악2)이 관내 초등학교 시설 현황을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복합화시설을 설치·운영하고 있는 학교는 전체 599개교 가운데 60개(10%)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설치된 복합화시설의 용도는 생활체육시설이 60개소로 가장 많았고, 주차장이 27개소, 도서관 14개소로 그 뒤를 이었다.

 

초등학교 복합화시설의 지역별 편차도 컸다. 강남서초 지역 초등학교는 서부(은평·서대문·마포), 북부(노원·도봉)와 함께 복합화시설 학교 수가 8개교로 가장 많은 반면, 강동송파 지역은 2개교에 불과했다.

 

서윤기 시의원은 “복합화시설은 학교 공간을 둘러싼 문제들을 해결하는 1석 4조의 대안이다. 첫째, 아이들에게 보다 넓은 체육 공간을 제공해준다. 둘째, 지하주차장 설치로 교내 교통사고를 예방한다. 셋째, 교직원뿐 아니라 지역 주민들의 주차난도 해소할 수 있다. 넷째, 복합화에 따른 체육·문화 시설은 지역 주민들의 평생교육, 건강관리, 교류친목 증진에도 기여한다”며 “우선 복합화시설이 부족한 지역부터 서울시와 교육청, 지역사회가 뜻을 모아 사업 필요성에 대한 공론화와 예산 편성에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속보] 워싱턴주 한인상공회의소, 임시비상총회 전격 취소키로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워싱턴주 한인상공회의소가 18일 저녁 개최키로 했던 긴급비상 임시 총회가 전격 취소됐다. 이번 임시 총회를 개최하기로 했던 김행숙 회장은 17일 “전임 회장단을 중심으로 차기 회장 선거를 치르기로 합의함에 따라 긴급 비상 임시총회를 취소한다”고 밝혀왔다. 이에 따라 차기 회장 선거를 놓고 내부 갈등이 빚어졌던 워싱턴주 한인상공회의소의 회장 선거 절차가 정상화했다. 전직 회장단 6명은 지난 주말 논의를 거쳐 “회장과 이사장단의 동의 하에 전직 회장단으로 구성된 운영위원회가 제 33대 회장 선거 등 제반 상황을 진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 위원회에 참여한 6명은 고봉식.강석동.이수잔.정정이.종 데므런.김승애 전 회장 등이다. 이 가운데 운영위원장인 이수잔 전 회장이 이번 선거를 총괄할 위원장을 맡기로 했으며 종 데므런ㆍ정정이 전 회장이 공동 총무를 맡는다. 전직 회장단 운영위원회는 조만간 선거공고를 통해 입후보자 등록, 등록서류 교부방식, 투표방식, 선거일, 총회일 등을 발표할 예정이다. 차기 회장 선거에는 김행숙 회장 측에서 김 회장과 2년간 호흡을 함께 해온 주디 문 부회장이, 이사장단측에서 케이 전 이사장이 출마 계획을 밝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