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3 (목)

  • 맑음동두천 24.2℃
  • 맑음강릉 27.9℃
  • 연무서울 23.8℃
  • 맑음대전 24.5℃
  • 맑음대구 27.1℃
  • 맑음울산 27.5℃
  • 맑음광주 24.0℃
  • 맑음부산 21.7℃
  • 맑음고창 24.9℃
  • 맑음제주 28.4℃
  • 맑음강화 23.0℃
  • 맑음보은 25.1℃
  • 맑음금산 25.0℃
  • 맑음강진군 25.8℃
  • 맑음경주시 28.1℃
  • 맑음거제 25.3℃
기상청 제공

문화

서울시·법무부 서울출입국·외국인청, ‘제12회 세계인의 날 기념행사’ 공동 개최

  • 등록 2019.05.23 11:43:24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서울시와 서울출입국·외국인청은 세계인의 날을 맞이해 23일 오후 2시부터 서울글로벌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서울시민과 외국인주민이 함께 즐기며 서로 소통하는 ‘제12회 세계인의 날 기념행사’를 공동으로 개최한다.

 

정부는 2007년 ‘재한외국인처우기본법’에 국민과 재한외국인이 서로의 문화·전통을 존중하며 더불어 살아가는 사회를 조성하기 위해 매년 5월 20일을 ‘세계인의 날’로 제정했다.

 

이번 세계인의 날 행사는 지난 해 12월 17일 ‘법무부­서울시 외국인정책 업무협력 협약’ 후, 서울시와 서울출입국‧외국인청이 공동으로 개최하는 뜻 깊은 행사로 기념식과 시상식 이외에도 다양한 세계전통공연 및 퓨전공연, 외국인주민 장기자랑, 세계다과 체험, 희망메시지월, 포토존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준비된다.

 

1부 행사는 한국에서 활동하는 다국적 멤버로 구성된 ‘오마르와 동방전력 밴드’의 흥겨운 공연으로 문을 열고, 세계인의 날 기념식과 2019년 서울특별시 모범 외국인주민 9명 및 법무부 사회통합지원 유공 6명의 시상식이 진행된다.

 

2부 행사로 외국인주민이 직접 자신의 재능을 펼치고 뽐내는 ‘외국인주민 장기자랑 대회’를 개최한다. 예선을 통과한 다양한 나라의 10개팀의 본선 및 시상식이 펼쳐지고, 서울출입국‧외국인청의 홍보대사로 활동 중인 프로젝트 공연팀 ‘한글’(한국문화를 알리는 글로벌 아티스트) 공연으로 피날레를 장식 할 예정이다.

 

부대행사로 세계다과 체험, 희망메시지월 및 포토존이 운영된다. 평소 접하기 어려운 세계다과를 체험하고, 참가자가 서울시와 법무부(정부)에 바라는 메시지를 작성해 게시할 수 있으며 포토존에서 행사 기념사진을 찍을 수 있다.

 

문미란 서울시 여성가족정책실장은 “서울시가 국적과 인종의 구분 없이 함께 상생하며 발전하는 도시가 되기 위해서는 서로 간의 다름을 인정하고, 서로의 문화를 이해하는 마음을 가지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번 행사의 주인공은 우리 모두인 만큼 함께 소통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내시길 바라며, 외국인 주민들이 서울시민으로서 소속감을 느낄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손홍기 서울출입국·외국인청장은 “이번 세계인의 날 행사를 서울시와 함께 하게 되어 의미가 더욱 크다고 생각하고, 국민과 다양한 외국인들이 함께 즐기며 서로 공감하는 신나는 축제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서울시·법무부 서울출입국·외국인청, ‘제12회 세계인의 날 기념행사’ 공동 개최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서울시와 서울출입국·외국인청은 세계인의 날을 맞이해 23일 오후 2시부터 서울글로벌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서울시민과 외국인주민이 함께 즐기며 서로 소통하는 ‘제12회 세계인의 날 기념행사’를 공동으로 개최한다. 정부는 2007년 ‘재한외국인처우기본법’에 국민과 재한외국인이 서로의 문화·전통을 존중하며 더불어 살아가는 사회를 조성하기 위해 매년 5월 20일을 ‘세계인의 날’로 제정했다. 이번 세계인의 날 행사는 지난 해 12월 17일 ‘법무부­서울시 외국인정책 업무협력 협약’ 후, 서울시와 서울출입국‧외국인청이 공동으로 개최하는 뜻 깊은 행사로 기념식과 시상식 이외에도 다양한 세계전통공연 및 퓨전공연, 외국인주민 장기자랑, 세계다과 체험, 희망메시지월, 포토존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준비된다. 1부 행사는 한국에서 활동하는 다국적 멤버로 구성된 ‘오마르와 동방전력 밴드’의 흥겨운 공연으로 문을 열고, 세계인의 날 기념식과 2019년 서울특별시 모범 외국인주민 9명 및 법무부 사회통합지원 유공 6명의 시상식이 진행된다. 2부 행사로 외국인주민이 직접 자신의 재능을 펼치고 뽐내는 ‘외국인주민 장기자랑 대회’를 개최한다. 예선을







서울시·법무부 서울출입국·외국인청, ‘제12회 세계인의 날 기념행사’ 공동 개최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서울시와 서울출입국·외국인청은 세계인의 날을 맞이해 23일 오후 2시부터 서울글로벌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서울시민과 외국인주민이 함께 즐기며 서로 소통하는 ‘제12회 세계인의 날 기념행사’를 공동으로 개최한다. 정부는 2007년 ‘재한외국인처우기본법’에 국민과 재한외국인이 서로의 문화·전통을 존중하며 더불어 살아가는 사회를 조성하기 위해 매년 5월 20일을 ‘세계인의 날’로 제정했다. 이번 세계인의 날 행사는 지난 해 12월 17일 ‘법무부­서울시 외국인정책 업무협력 협약’ 후, 서울시와 서울출입국‧외국인청이 공동으로 개최하는 뜻 깊은 행사로 기념식과 시상식 이외에도 다양한 세계전통공연 및 퓨전공연, 외국인주민 장기자랑, 세계다과 체험, 희망메시지월, 포토존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준비된다. 1부 행사는 한국에서 활동하는 다국적 멤버로 구성된 ‘오마르와 동방전력 밴드’의 흥겨운 공연으로 문을 열고, 세계인의 날 기념식과 2019년 서울특별시 모범 외국인주민 9명 및 법무부 사회통합지원 유공 6명의 시상식이 진행된다. 2부 행사로 외국인주민이 직접 자신의 재능을 펼치고 뽐내는 ‘외국인주민 장기자랑 대회’를 개최한다. 예선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