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2 (월)

  • 흐림동두천 26.3℃
  • 흐림강릉 33.4℃
  • 서울 27.8℃
  • 대전 31.3℃
  • 구름많음대구 33.2℃
  • 맑음울산 32.0℃
  • 구름많음광주 29.4℃
  • 맑음부산 30.6℃
  • 흐림고창 28.5℃
  • 구름조금제주 32.2℃
  • 구름많음강화 28.0℃
  • 구름많음보은 30.4℃
  • 구름많음금산 30.0℃
  • 구름많음강진군 28.8℃
  • 맑음경주시 33.3℃
  • 구름많음거제 31.9℃
기상청 제공

종합

[기고] 광복을 이룩한 민족정신을 되살리자

  • 등록 2019.08.12 10:57:59

무더위가 시작되기 얼마 전, 제74주년 광복절을 앞두고 독립운동과 우리나라 역사에 관심이 커진 초등학생 자녀와 함께 서대문형무소역사관을 방문한 적이 있다.

큰 철문을 지나 서대문형무소 내부에 발을 내딛자 절로 마음이 숙연해져왔다. 좁은 감방들과 지하감옥, 사형장을 지나면서 잊고 지냈던 우리 민족의 아픔과 독립투사들의 의연함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었던 시간이었다.

 

이렇듯 뜻 깊은 서대문형무소역사관 탐방 중에서도, 특히 투옥되었던 애국지사들의 수형기록표가 걸려 있는 곳에서는 한참을 걸음을 뗄 수가 없었다.

남녀노소 신분과 상관없이 조국의 광복을 위해 독립을 외쳤던 분들이 너무나 많다는 것에 놀랐고, 무엇보다 애국지사님들의 고결하고 강인한 모습들이 눈에 들어왔다.

‘내 나라를 빼앗은 너희들이 왜 나를 잡아가느냐. 나는 내가 할 일을 했을 뿐이다’라고 말하는 듯 한 당당한 모습. 누가 이 수형기록표의 모습을 보고 밤낮으로 고문을 당하고, 끼니도 때우지 못하고 강제노역을 하는 사람들이라고 생각하겠는가.

 

아래 심훈의 옥중편지처럼 생지옥에 있으면서도 그 눈들은 샛별과 같이 빛나고 있었을 것이다. <“어머님! 날이 몹시도 더워서 풀 한 포기 없는 감옥 마당에 뙤약볕이 내려쪼이고 주홍빛의 벽돌담은 화로 속처럼 달고 방 속에서는 똥통이 끓습니다.

밤이면 가뜩이나 다리도 뻗어보지 못하는데 빈대, 벼룩이 다투어가며 짓무른 살을 뜯습니다. 그래서 한 달 동안이나 쪼그리고 앉은 채 날 밤을 새웠습니다. 그렇건만 대단히 이상한 일이 있지 않습니까? 생지옥 속에 있으면서 하나도 괴로워하는 사람이 없습니다. 누구의 눈초리에 뉘우침과 슬픈 빛이 보이지 않고 도리어 그 눈들은 샛별과 같이 빛나고 있습니다그려!”>

 

애국은 특별한 사람들만 하는 것이라 생각했었다. 하지만 서대문형무소 역사관을 다녀온 이후 우리는 조금 더 많은 사실들을 알게 되었고, 우리 역사와 보훈에 대한 관심이 애국을 향한 지름길임을 비로소 깨달을 수 있었다.

광복74주년을 맞이하는 이때에 지금까지는 앞만 보며 달려왔다면 이제는 우리 역사를 바로보고 길고 긴 세월을 헌신하신 애국지사님들의 정신을 본받아야겠다.

 

과거 잘못에 대한 사죄와 뉘우침이 전혀 없는 일본정부의 수출규제로 한일 관계가 악화되고, 그에 따른 여러 난관에 봉착할 것이 예상되나 현재의 어려움을 하나 된 대한민국의 힘으로, 더 밝은 미래로 도약하는 기회로 바꾸어 나가자. 고결하고 강인하였던 애국지사님들의 뜻을 이어 받아 어려움에도 굴복하지 않는 우리의 우수한 민족정신을 다시금 일깨울 때이다.

서울병무청, 병역판정검사 수검자 대상 6.25 전사자 유가족 유전자 시료 채취 적극 지원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병무청(청장 김종호)은 국방부 유해발굴사업에 협조하고자 병역판정검사 수검자 대상으로 실시하고 있는 6·25 전사자 유가족 유전자(DNA) 시료채취를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유해발굴사업은 6.25전쟁 당시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쳤으나 미처 수습되지 못한 12만 4천여 위의 호국용사들의 유해를 찾아 조국의 품으로 모시는 숭고한 국가적 호국보훈사업이다. 작년에 체결한 ‘9.19 남북군사합의서’에 따라 올해4월부터는 강원도철원의DMZ화살머리고지에서본격적인공동유해발굴이 진행되고있다. 이에 따라 서울병무청은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유가족 시료채취 확산을 위한 홍보를 강화한다. 심리검사장에 배너 설치 및 애니매이션을 상영하며, 병역판정검사통지서 안내문에 사료채취에 참여 후 유가족으로 확인될 시 포상금을 지급한다는 기존의 안내와 함께 ‘입영시 6박7일 휴가’ 문구를 추가하기로 했다. 그리고 병역판정검사장에 방문하기 전에 홈페이지에서 서식을 내려 받아 신청서를 작성할 수 있도록 편의를 도모할 예정이다. 서울병무청 관계자는 “홍보활동을 통해 병역판정검사 수검자들이 시료채취에 적극 동참하여, 보다 많은 전사자들이 하루 빨리 가족의 품으로 돌아

‘설이랑·김인효·이수진’ 효 악극 콘서트 개최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전국 3인3색 THE 효 악극콘서트 ‘설이랑·김인효·이수진’ 콘서트가 열린다. 쓰리나인종합미디어는 “8월 23일 6시 은평문화예술회관에서 음악과 함께 살아온 기타리스트 겸 작곡가 김인효, 가수 이수진·설이랑의 3인3색 효 악극 콘서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조항조의 ‘가지마’의 작곡가 겸 기타리스트인 김인효는 인기가수들의 작사와 작곡은 물론 연주 재능까지 인정받으며 자신만의 영역을 구축했다. 중견작곡가로서 널리 알려진 조항조, 최진희, 김연숙 등 다양한 가수와 앨범 녹음 및 공연을 함께하며 이름을 알렸다. 또한 가수 이수진은 ‘님이 좋아’를 비롯해 ‘한방의 훅’, ‘사랑꽃인생’ 등의 노래를 통해 대중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수많은 콘서트를 통해 가수로서의 영역을 넓히고 있다. 데뷔 9개월만에 콘서트에 합류한 신세대 트로트 가수 설이랑은 ‘꽃반지’, ‘엄마’ 등의 노래로 수많은 방송을 통해 가창력을 인정받고 있으며, 사라져가는 우리가요을 살리기 위해 꾸준히 버스킹과 콘서트, 페스티벌을 통해 자신의 음악을 들려주며 대중들에게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다.​ 이번 콘서트는 김인효의 기타연주, 이수진과 설이랑의 노래 그리